SHARE
2016 GIANTSTEP 종무식
Menu close
2F, 8, HAKDONG-RO 37-GIL, GANGNAM-GU,
SEOUL 06053, REP. OF KOREA
2017.01.05
2016 GIANTSTEP 종무식

2016년 12월 30일, 2016년 GIANTSTEP 종무식이 있었습니다.

그간 GIANTSTEP의 인원이 많이 늘어난 만큼 지난해보다 많이 풍성해진 느낌이었습니다. 

 

 

 

  

 

 

2016년 한 해를 마무리하기에 앞서 1년동안 함께한 동료들 사이에 작은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상대방에게 고마움을 표현하고 서로 격려해주기 위해 준비한 롤링페이퍼를 각자 확인하며 훈훈한 분위기로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정성욱 실장님의 재치넘치는 진행과 함께 2016년 종무식의 시작을 한층 더 밝혀주기 위한 현악 4중주 연주와 소프라노 “홍아름” , 태너 “이현재” 성악가의 축하 공연이 있었습니다. 

이어서 오프닝을 위한 특별공연으로 경영관리본부 안민희 본부장님의 피아노 연주가 있었습니다. 베일에 쌓여있던 숨겨두신 피아노 연주 실력으로 모두에게 놀라움을 선사해주셨던 오프닝 공연이었습니다.  

 

 

 

 

 

 

 

축하공연을 마치고 이어진 본격적인 2부의 시작에는 3D CGI팀 남영준대리의 축사가 있었습니다.

오늘이 있기까지 함께 고생하며 달려와준 모든 GIANTSTEP의 식구들에게 전하는 감사와 축하의 건배제의로 서로 격려의 인사를 나눴습니다.

 

 

 

 

 

GIANTSTEP 종무식의 상징처럼 되어가고있는 전직원 참여 이벤트 영상이 공개 되었습니다.

한때 마네킹 챌린지라 알려진 ‘Hot’ 했던 타임 슬라이스 기법을 이용하여 올해는 새로운 시도를 했습니다.

컨셉부터 준비와 리허설까지 각 팀의 개성과 팀워크가 굉장히 돋보이는 재미있는 영상이었습니다.

종무식의 하이라이트이니 만큼 많은 사람들의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았던 시간이었습니다.

바쁜 와중에도 촬영을 위해 수고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올해는 유난히도 새로운 식구가 많이 생긴 한해 였습니다.

한자리에 모인 GIANTSTEP의 새로운 뉴페이스들의 소개와 함께 축하인사를 나눴습니다. 

올 한 해동안 땀과 눈물, 고생과 열정으로 만들어낸 쇼릴을 보며 2016년을 뒤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2016년 GIANTSTEP SHOWREEl은 곧 업데이트 예정입니다.)

 

 

 

 

 

2017년 새롭게 시작 될 뉴미디어 파트 GX-Lab의 소개와 홈페이지가 공개되었습니다.

새로운 영역의 디지털컨텐츠 제작을 위한 GX-Lab은 퀄리티와 크리에이티브 뿐만 아니라 계속하여 발전해 나가는 기술이 접목되어 그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될 예정입니다.

2017년 2월 새로이 오픈되는 홈페이지를 통해 GX-Lab에 대한 자세한 내용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앞으로 GIANTSTEP의 더 큰 발전을 이끌어줄 진급자 발표가 있었습니다.

실장 진급자 정성욱 / 팀장 진급자 백갑인, 제서현, 우종요, 정태민 / 차장 진급자 박기표 / 과장 진급자 주현정 / 대리 진급자 박기영, 박성현, 박지웅, 김장혁, 강희권

GIANTSTEP을 위해 애써주신 진급자 모두 축하드립니다.

 

 

 

 

 

GIANTSTEP의 폭풍성장을 응원하는 안민희본부장님의 격려메세지와

종무식 초반에 공개되었던 타임 슬라이스 부문 최우수상으로 제작PD팀이 수상의 영광을 얻었습니다.

 

 

 

 

 

그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2016년을 보낸 우수사원의 시상이 있었습니다.  

박기표차장, 주현정과장, 유상호대리, 김중구대리, 김장혁대리, 박희도사원, 김기천사원, 김고운나래사원, 유연주사원, 현승창사원, 김그륜사원 

 

 

 

 

 

‘베스트 오브 베스트’ 최 우수사원으로는 바다건너 일본에서 온 사카모토 다이스케팀장 입니다. 

한 해 동안 힘써준 모두에게 다시 한번 격려와 축하 박수를 보냅니다.

 

 

 

 

 

어떤 환경일지라도 내면 속의 자신을 다잡고 힘내자는 맺음말을 끝으로 종무식의 마무리 축사에는 FLAME팀 제서현팀장이 수고해주셨습니다.

 

 

 


 

 

 

 

 

 

  

2016년 GIANTSTEP과 함께한 모든 분들께 감사와 사랑의 말씀을 전합니다.

2017년 GIANTSTEP과 함께 더욱 더 즐겁고 건강하시고 행복한 한 해가 되기를 응원합니다.

 

 

 

* 2016 종무식 오프닝 영상

 

 

 

GIANTSTEP PD 문주연 / 임수나

TOP